컨텐츠 이동하기 푸터 이동하기

태그 '정책'

최신기사

포스트 코로나, 문화예술·교육계의 조망과 모색

2020년 6월 문화예술교육 정책 동향

1. ‘문화예술 코로나19 지원’ 누리집 개설 (‘20.5.15.)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5월 15일(금),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와 함께,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술인과 예술단체들이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 제도를 한 번에 찾아볼 수 있는 문화예술 코로나19 지원 누리집 ‘아트누리’(artnuri.or.kr 또는 아트누리.kr)를 개설했다. 정부와 지자체 등에서 지원 제도를 수시로 발표함에 따라 더욱 효율적으로 필요한 정보만 찾아볼 수 있는 온라인 체제(플랫폼)의 필요성이 제기되어 누리집이 개설되었다. ‘아트누리’에서는 문체부가 예술인·예술단체·공연장 등 대상별로 지원하는 제도뿐만 아니라 다른 정부 부처와 지자체가 실시하고 있는 문화예술계 지원 대책 목록을 정리해

학습부터 진로, 건강까지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종합 지원!

2019년 12월 문화예술교육 정책 동향

1. 학습부터 진로, 건강까지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종합 지원! (‘19.11.20.) 여성가족부는 지난 11월 20일 제11차 청소년정책위원회를 개최하고,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강화대책 등 주요 청소년 정책을 심의했다. 이 회의에는 교육부, 보건복지부, 문화체육관광부, 고용노동부 등 관계부처와 민간위원이 참석하여 그간 학교 밖 청소년의 지원정책을 평가하고, 수요와 특성을 고려한 지원 강화방안에 대해 심도 깊은 논의를 펼쳤다. 또한, 청소년이 정책과 지역사회 문제에 직접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청소년 참여기구 재구조화 방안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학교 밖 청소년이 편견과 차별 없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는

효과적인 연수를 위한 기술의 결합

아르떼 아카데미 온·오프라인 블렌디드 연수

아르떼 아카데미는 문화예술교육 전문 인력 양성과 재교육을 위해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하 ‘교육진흥원’)에서 운영하고 있는 연수 전문 프로그램이다. 2004년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정책이 본격화되면서 교육진흥원에서는 다양한 연수과정을 개설하여 운영해왔다. 2005년 ‘교원 문화예술교육 역량강화 연수’를 시작으로 2006년에는 ‘학교/사회 예술강사 연수’, ‘문화예술교육 기획인력 양성 연수’, ‘문화예술교육 정책관계자 연수’ 등 문화예술교육 매개자, 협력자 전문 연수를 시행하였으며, 2012년에는 아르떼 아카데미로 연수과정을 브랜드화 하여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2017년을 기점으로 연수의 방향성은 크게 변화하였는데, 교육진흥원 사업에 참여하는 예술강사만을 대상으로 추진하던 ‘선택 연수’가 사업 참여 여부와 관계없이 문화예술교육 현장에서

누구도 외롭지 않은 도시를 위하여

부산문화재단 비전 2030 수립과 지속가능발전목표의 문화적 실천

부끄럽지만 이 지면을 빌어 고백한다. 광역문화재단 입사 8년 차 직원이지만 아직도 문화예술정책에서 자주 회자되는 언어들이 정확히 무슨 뜻인지 모르겠다. ‘지역성, 자생력, 선순환 구조’ 등의 언어는 내가 발 딛고 있는 땅과 삶에서 홀연히 떠 있는 것 같고, 내 직장이 뭐 하는 곳이냐고 묻는 친척들의 질문에 한 번도 속 시원한 설명을 하지 못했다. 이렇다 보니 ‘부산문화재단 비전 2030’ 수립 집필을 담당하면서 가장 큰 고민이 어떻게든 붕 떠 있는 문화예술의 정책 언어들을 시민에게, 아니 적어도 내 동료들에게라도 선명하게 전달되도록 바꿀 것인가 하는 점이었다.

포용적 정책, 사회복지와 문화정책의 핵심 틀이 되다

2019년 11월 문화예술교육 정책 동향

1. 포용국가 아동정책과 아동권리보장원, 제2차 지역 순회 정책토론회 개최 (‘19.10.25.) 보건복지부와 아동권리보장원은 ‘제2차 포용국가 아동정책 지역 순회 정책토론회’를 개최하고 포용국가 아동정책의 발전 방안과 아동권리보장원의 역할을 논의했다. 이 토론회에는 충청권 지역의 아동복지 분야 학계, 전문가와 현장 실무자 및 정책관계자 등이 참여하여 지역과 현장의 의견이 제시되었으며, 앞으로 광주, 부산, 서울 등에서도 개최될 예정이다. 지난 5월에 정부가 발표한 포용국가 아동국가책임제 구현을 위한 핵심 기관으로서 아동권리보장원은 아동정책에 대한 종합적인 수행과 아동복지 관련 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하여 필요한 정책의 수립을 지원하고 사업평가 등의 업무를 수행하기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전략계획(2018-2022) 발표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양현미, 이하 교육진흥원)은 9월 4일(화), 향후 5년간의 비전과 전략을 담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전략계획(2018-2022)’(이하 전략계획)‘을 발표했다. 교육진흥원은 전략계획을 통해 일상 속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인식 제고 및 접근성 강화를 위한 비전을 수립하고, 지역 중심의 문화예술교육을 위한 협력적·능동적 기반조성 역할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번 전략계획은 정부의 국정과제 및 최근 발표된 주요 국가 단위 계획(문화예술교육 종합계획, 문화비전2030, 새예술정책)에서 강조 된 ‘일상 속 문화’ ‘문화 권리 실현’ 등 개인이 생활 속에서 누릴 수 있는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중요성과 흐름을 반영하여 교육진흥원의 역할을 점검하고 향후 5개년의 중장기 방향과

충북문화예술교육 현황조사 및 정책제언 연구용역 입찰 공고

충북문화재단이 충북문화예술교육 현황조사 및 정책제언 연구용역 업체를 모집한다. 선정된 업체는 충북문화예술교육의 현황조사, 정책적 이슈 도출, 수혜자 요구조사 및 분석, 활성화 방안 제시 등을 수행하게 된다. 용역기간은 2018년 12월 28일까지이며, 사업예산은 8,800만원이다. 주요 과업은 충북문화예술교육의 현황조사, 정책적 이슈 도출, 실행주체 및 수혜자 요구조사 및 분석, 활성화 방안 제시 등이다. 입찰 참가 자격은 최근 3년 이내 정부 또는 공공기관의 동일유형사업 수행경력이 있으며, 해당 연구 관련 유경험자, 지역문화예술교육 관련 전문가, 통계조사방법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교육단체, 학술연구기관, 기타 연구수행 가능한 기관, 단체이다. 제안서 및

‘한국문화예술 교육진흥원-국방정신전력원’ 업무협약 체결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원장 양현미, 이하 교육진흥원)과 국방정신전력원(원장 조형찬, 이하 정신전력원)은 5월 3일(목) 교육진흥원에서 군 문화예술교육의 가치 확산 및 군 장병 창의성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젊은 군 장병의 문화예술 역량을 강화하고, 문화예술 향유의 계기를 마련하는 다양한 정책들을 모색하기로 했다. 주요 협력 내용은 ▲군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한 협력 연수를 기획·운영하고 ▲군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한 인적·물적 자원의 교류 및 협력 확대 ▲기타 양 기관의 중장기적 발전과 우호 증진을 위한 상호 협력 등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협력사업 추진을 포함하고 있다. 업무협약 체결과 함께

스코틀랜드 정부, ‘2018 어린이‧청소년의 해 (Year of Young People, YOYP 2018)’ 지정

스코틀랜드 정부가 올해를 ‘2018 어린이‧청소년의 해 (Year of Young People, YOYP 2018)’로 지정했다. 지난 2013년 알렉스 살몬드(Alex Salmond·스코틀랜드 전 총리)가 2018년을 어린이‧청소년의 해로 발표 이후 지난 2015년부터 스코틀랜드 정부 주도 아래, 스코틀랜드의 3개의 청년 단체 -스코틀랜드의 어린이(Children in Scotland), 영스콧(Young Scot), 스코틀랜드 청년의회(Scottish Youth Parliament)-가 공동 참여했다. 이후 2018년 브랜드 및 로고 제작과 관련한 초기 기획부터 프로그램 세부 구성안까지 주도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정부는 ‘2018 어린이‧청소년의 해(Year of Young People)’의 약자인 ‘#YOYP’을 통해 청년들이 문화생활, 스포츠 활동을 통해 자신을 표현할 수

예술교육에 대한 인식전환을 이루다, 그 다음은?

아르떼, 지속가능한 예술교육을 말하다 ① 교육인력지원본부

문화예술교육 정책이 수립된 지 10년, 우리사회 곳곳에서 문화예술교육이 활성화되고 있다. 이제는 양적 팽창보다는 질적인 성장이 필요한 시점이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은 문화예술교육의 성과와 한계를 돌아보며, 앞으로의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방향과 정체성을 고민하고 있다. 이러한 맥락 하에 [아르떼365]에서는 총 3회에 걸쳐 2017년 본부별 주요 사업의 추진 방향과 주요내용을 독자들과 함께 공유하고자 한다.

노년 문화예술교육, 질적 성숙을 위하여

책으로 만나는 문화예술교육

2월 초 후배와 함께 『노년 예술 수업』이라는 책을 펴냈다. 수년 전부터 노년의 문화 내지는 노인으로 산다는 것에 관한 문화 다양성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책을 펴내게 된 것이다. 『노년 예술 수업』을 구상하게 된 가장 큰 문제의식은 우리나라 노년 문화예술교육 현장에서는 노인 한 사람 한 사람의 발자취[履歷]를 존중하며 멋진 노년의 양식을 만들어가는 프로젝트가 너무나 적다는 것이었다.

문화예술교육의 새로운 국제 연구협력체

유니트윈 - 문화다양성과 지속가능개발을 위한 예술교육 연구 사업

다양한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지속적이고 풍성한 국제사업을 펼치는데 꾸준한 노력을 해온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은 예술교육의 보다 심도 깊은 국제 연구추진을 위해 유네스코 연구 협력 사업 ‘유니트윈 – 문화다양성과 지속가능개발을 위한 예술교육 연구(UNITWIN – Arts Education Research for Cultural Diversity and Sustainable Development)’(이하 유니트윈) 설립 준비에 동참하였고, 지난해 말 이에 대한 유네스코의 공식 승인이 완료되었다.

학교 울타리 밖 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아르떼 인포그래픽⑩ 학교 밖 문화예술교육

우리나라 청소년 중 학교를 다니지 않는 청소년은 얼마나 될까?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은 2014년 기준으로 39만 2천 명의 학교 밖 청소년이 존재한다고 밝혔다. 이는 학령기 청소년 전체의 약 6%이며 매년 5~7만여 명이 다양한 이유로 학교를 떠난다고 볼 수 있다.

미래 디자인 교육의 방향과 과제

2016 우수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개발 연구 ‘디자인 생각지도 탐험’

미래 사회에서 창의성이 중요하게 이야기되면서, 디자인 교육이 주목받고 있다. 왜냐하면, 디자인은 공학과 경영을 아우르며, 문화와 사회에 풍성하게 만드는 철학, 삶의 태도, 그리고 사고 체계로 그 잠재적 가능성이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게 이야기되고 있기 때문이다.

수능에 지친 고3·수험생, 문화예술교육으로 힐링하다

아르떼 인포그래픽⑦ 고3·수험생 문화예술교육

11월 17일, 2017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났다. 결과와 성패를 떠나 그동안 대학입시라는 목표를 향해 달려온 고3·수험생들에게 모처럼 달콤한 휴식의 기회가 찾아온 것이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6 청소년 통계』에 따르면, 고등학생들은 하루 24시간 중 평균 8시간 28분을 공부하는 데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에 비해 여가시간은 3시간 22분으로 턱없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