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주제
지역을 다시 읽기

지역은 여러 가지의 모습으로 우리 삶에 함께합니다.
이웃을 만나는 골목길이기도, 행정구역이기도, 혹은 경제권이나 문화권이 되기도 합니다.
그동안 우리는 무엇을 지역으로 불러왔을까요?
[아르떼 365] 6~7월은 ‘지역’을 다양한 관점에서 살펴보며 삶의 터전이자 문화예술교육의 보고인 지역을 다시 읽어봅니다.

이번 주는 창조와 혁신의 중심지로 다시 태어나는 지역과 이를 해석하는 문화예술교육가의 관점을 탐구해봅니다.

주제별 큐레이션
주제별 기사 보기 다음 슬라이드 버튼 클릭
주제별 기사 보기 이전 슬라이드 버튼 클릭
주제별 기사 보기 다음 슬라이드 버튼 클릭
주제별 기사 보기 이전 슬라이드 버튼 클릭
주제별 기사 보기 다음 슬라이드 버튼 클릭
주제별 기사 보기 이전 슬라이드 버튼 클릭

아르떼365 영상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