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이동하기 푸터 이동하기

태그 '패션'

최신기사

[광주 센터] 2019 경자씨와 재봉틀 Ⅵ ‘경자씨의 원스텝’ 참여자 모집

광주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는 ‘2019 경자씨와 재봉틀 Ⅵ -경자씨의 원스텝’ 참여자를 모집한다. 2014년부터 광주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가 자체 기획한 ‘경자씨와 재봉틀’은 생애 전환점을 맞은 50~60대 여성을 대상으로 ‘청춘런웨이’ ‘청춘콜렉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이번 ‘경자씨와 재봉틀’은 지난 패션 시리즈에 이어 ‘신발’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경자씨의 인생을 들여다본다. 신발 제작, 탭댄스, 화보집, 패션쇼 등 다채로운 내용으로 구성된 이번 프로그램은 2019년 6월 21일부터 8월 30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12시30분에 광주문화재단 아트스페이스 5층 대강당, 소극장 등에서 진행된다. 6월 5일부터 18일까지 신규 참여자 우선으로 선착순 접수하게 되며, 카카오톡 친구찾기에서 ‘경자씨와 재봉틀Ⅵ’를

패션을 통해 세상을 읽다

패션을 뒤바꾼 아이디어 100 해리엇 워슬리 지음 | 김지윤 옮김 | SEEDPOST | 2012.01.18     당신이 오늘 입었을지도 모르는 하의실종 패션은 원래 여름용 패션이었다. 겨울에도 자연스럽게 입게 된 이유는 뭘까? 패션의 작동원리가 궁금하지 않은가? 그렇다면 이 책에서 그 단초를 찾을 수 있다.   패션의 역사는 유럽과 미국, 일본을 거쳐 아시아권으로 넘어오고 있다는 느낌이다. 명품이라 칭하는 패션 디자인의 트렌드는 노골적으로 오리엔탈리즘이 접목되어 있고 유명 디자이너 중 동양계 디자이너의 비중도 따라서 높아지고 있지 않은가.   K-pop에 이어 패션디자인 한류가 주목 받는

꼬마 디자이너들의 반란!
내 옷은 내가 만든다!

  The Style Studio   지금의 아이들은 이전과는 다르게 다양한 방식으로 자신을 표현하는 것을 좋아하고 즐긴다. 오늘 함께 알아볼 영국의 The style studio에서는 이러한 시대적 트렌드에 발 맞추어 아이들의 창의력을 이끌어내기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 곳에서 아이들은 자신만의 창의력으로 옷과 악세서리를 직접 디자인 하는 것은 물론, 리폼을 하거나 직접 모델이 되어 런웨이를 걷기도 한다. 또한 만들고 보여주는 것에 그치지 않고 자기만의 브랜드를 런칭하여 세상에 단 하나뿐인 자신의 작품을 팔기도 한다. 이프로젝트는 전문적인 장비가 갖추어진 스튜디오에서 진행되고 있어 아이들이 같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