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이동하기 푸터 이동하기

태그 '공간'

최신기사

‘공유인 되기’는 지역을 구원할 수 있는가

‘공유인 되기’는 지역을 구원할 수 있는가

책으로 만나는 문화예술교육

담쟁이문화원을 아시는가?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약대동 오거리에 있는 담쟁이문화원은 지역을 대표하는 창조적 공유 공간이다. 수년 전 이곳을 방문했을 때, 담쟁이문화원을 설립한 한효석 원장과 함께 밤늦도록 술잔을 기울이며 이야기를 주고받았던 추억이 떠오른다. 담쟁이문화원이 부천을 대표하는 창조적 공유 공간의 아지트가 된 이유는 공간을 지역 사회에 개방했기 때문이다. 담쟁이문화원이 입주한 4층짜리 건물은 한효석 원장의 개인 소유 건물이다.

마당도, 부엌도 작은 놀이터

마당도, 부엌도 작은 놀이터

상상력을 깨우는 공간

숲(forest)을 체험하며 자연을 배우는(education) ‘포레듀케이션(foreducation)’이라는 신조어가 주목받고 있다. 말 그대로 산림교육이고, 숲으로부터 운동감각과 자기주도적인 창의 학습을 동시에 실현하자는 취지다. 실제 조사된 효과도 있다. 한국생태유아교육학회가 2005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숲 속 어린이집의 아이들이 일반 어린이집 아이들보다 신체발달 및 사회성과 창의성 면에서 20% 이상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가 말해주는 것처럼 숲은 그 자체로 이미 훌륭한 교육 환경이 되지만, 그러나 불행히도 모두가 숲을 가질 수는 없다.

마을은 살아있는 도서관

우리 동네는 살아있는 학교

인천 마을n사람 ‘우리동네 문화복덕방-사람책’

한가위를 앞둔 구월의 어느 주말, 인천 동암역 북광장에서 593번 버스를 잡아탔다. 열우물(십정동)을 지나 가좌동으로 향하는 차로 변에는 갖은 플래카드들이 눈에 띄었다. 재개발을 알리고, 부동산의 가치를 높이자는 문구들이었다. 인천 서구 가좌동 일대는 2016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2호선 공사로 인해 재개발의 몸살을 심하게 앓고 있었다.

도시 속 아이들을 위한 특별한 놀이공간

도심 속 통합적 놀이공간 사례

오늘날 빌딩, 아파트, 도로, 주차장 등으로 채워지는 도시 공간에서 아이들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곳은 점차 줄어들고 있다. 아이들의 놀이공간은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실내로 들어가거나 어른이나 아이들 모두 각자의 바쁜 일상에 쫓겨 찾는 이 없이 그 기능을 잃어가고 있다. 하지만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까지 놀고 싶은 욕구는 늘 존재한다. 바쁜 현대인들의 변화된 생활 방식에 맞춰 놀이공간의 개념도 점차 변화하여 놀이기구를 타고 뛰어노는 단순한 공간 개념이 아닌 놀이와 교육의 경계를 넘나들며 놀이, 문화예술, 여가, 신체적 활동을 통합적으로 할 수 있는 크고 작은 공간이 나타나고 있는 것이다. 이처럼 새롭게 생겨나고 있는 도심 속 통합적 놀이공간 사례를 살펴보자.

아동•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지난 11, 12월 각각 호주와 미국의 문화예술교육전문가를 초청해 교육자와 예술가의 두 영역을 자유롭게 넘나드는 예술강사의 자질•역할, 어린이•위기청소년 등 대상특화적 문화예술교육, 청소년 행동교정을 도모하는 현지의 문화예술교육 사례, 기관운용 프레임워크, 문화예술교육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는 파트너십 구축까지 다양한 이슈가 논의되었다.

전미 커뮤니티 예술교육 연례컨퍼런스에 다녀와서

전미 커뮤니티 예술교육단체 국립조합(National Guild for Community Arts Education)이 주관하는 본 컨퍼런스는 연구 결과 공유 및 네트워킹 기회 제공 등을 통해 커뮤니티 예술교육 단체의 생성과 발전을 지원, 궁극적으로는 문화예술의 평생교육을 지향하고 있다.

박인수 건축가와 함께하는 도시 이야기

벌써 연말입니다. 2014년 달력의 첫 장을 시작한지 채 몇 달도 되지 않은 것 같은데 말이에요. 시간이 잘게 흐르는 동안, 세상도 잘게 변해갑니다. 그래서 이번 아르떼랩에서는 현재의 공간에 남아있는 과거의 흔적들,
그리고 현재에 맞게 새롭게 태어난 것들을 살펴보며 도시의 변화를 느껴보고자 합니다.

2014 문화예술교육 국제 심포지엄 개최

10월 17일 한국언론진흥재단 국제회의장에서 ‘문화예술교육 공간의 확장과 활용’이라는 주제로 국제 심포지엄이 개최됐다. 한국과 해외의 발표와 패널토론을 통해 문화예술교육 공간의 활용 사례뿐만 아니라, 참여자의 접근성을 제고할 수 있는 공간 확대 가능성이 제시되었다.

[유럽]제13회 유럽예술교육기관연맹(ELIA) 컨퍼런스

스코틀랜드 글래스고로얄 콘서트 홀(Glasgow Royal Concert Hall)에서 제13회 유럽예술교육기관연맹(ELIA) 컨퍼런스가 개최된다.스코틀랜드 국립예술학교(Royal Conservatoire of Scotland)와글래스고 예술학교(The Glasgow School of Art)가 주최하는 이번 컨퍼런스는‘공간과 미학 (LOCATION/AESTHETICS)’을 주제로 도시•공간•문화•창의성 및 예술가 간 역동적 상호작용에 관해 의견을 나누게 된다.

8월 ‘문화가 있는 날’과 함께 즐기는 문화예술체험

입추가 지나고,부쩍 공기가 선선해졌다.더위가 한 풀 꺾이면,인공적인 바람을 벗어나 맑은 공기를 한껏 마시고 싶어진다. 모처럼의 나들이라면 공연이나 전시를 관람하면서 몸과 마음에 가을의 감성으로 환기 시켜 주자. ‘문화가 있는 날’이 있는 8월 마지막 주를 맞아 지쳤던 일상을 색다르게 인식할 몇 가지 전시를 소개한다.